호르몬제 과다복용 여성 하지 정맥류

조회 수 3375 추천 수 48 2006.09.21 17:25:00
C:\Documents and Settings\Administrator\My Documents\My Pictures호르몬제 과다복용 여성 하지 정맥류 조심하세요”…50대 5명중 1명 발병

[국민일보 2005-09-25 15:56]  


최근 호르몬제를 과다 복용한 여성이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하지 정맥류 발병 위험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보고돼 주의를 환기시키고 있다.

하지 정맥류는 발끝에서 심장쪽으로 순환돼야 하는 혈액이 혈관 판막(밸브) 기능의 이상으로 다리 쪽으로 역류돼 혈관이 확장되는 질병이다. 혈액 순환이 제대로 안되기 때문에 다리에 울퉁불퉁한 혈관들이 마치 힘줄이 튀어나온 것처럼 보일 때가 많다.

호르몬 치료는 혈전 생성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갱년기 호르몬 치료에 쓰이는 여성 호르몬(에스트로겐,프로게스테론)은 여성의 생리기능을 조절하는 한편 근육을 이완시키는 역할도 하는데,이 때 근육의 일종인 혈관도 같이 이완돼 정맥류가 발생하는 것.

강남연세흉부외과 김재영 원장은 “병원을 찾는 50대 여성 5명 중 1명은 갱년기 호르몬 치료후 하지 정맥류가 나타나기 시작한다”면서 “점점 다리가 무거워지면서 저리는 등의 증상이 나타나거나 푸른 실핏줄이 다리에 두드러지게 보인다면 하지 정맥류를 의심해봐야 한다”고 조언했다.

하지 정맥류를 예방하려면 호르몬제를 최저 단위의 양만 복용하는 것이 상책. 호르몬 치료를 완전히 끊는 것은 좋지 않다. 하지 정맥류의 경우 고장난 혈관을 제거해주는 치료를 받으면 영구적으로 재발하지 않지만 호르몬 치료를 포기할 경우 폐경으로 인한 여러 다른 고통을 꾸준히 받아야 하기 때문이다.

또,한번 늘어난 혈관은 다시 수축되지 않기 때문에 호르몬 치료를 중단한다 해도 하지 정맥류는 호전되지 않는다. 증상 초기라면 혈관 경화 주사로 문제의 혈관을 치료하고,푸른 혈관이 피부 위로 튀어나와 구불구불하게 소용돌이치는 등 질환이 심화됐을 때는 레이저 수술이 효과적이다.

중요한 것은 하지 정맥류를 치료했다 해도 호르몬 치료를 받는 동안에는 운동을 병행해야 한다는 것. 치료받지 않은 다른 혈관은 호르몬 치료로 인해 하지 정맥류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자전거 타기나 조깅,수영 등 하체 근육을 키워주는 운동이 무난하다. 단,너무 과하게 운동하면 오히려 혈관에 무리가 갈 수 있으므로 운동 전 반드시 의사와 상의하는 것이 좋다.

민태원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 파킨슨씨병 [23] 풀옷 2008-03-05 3729
42 치매예방 [2] [13] 풀옷 2008-03-05 3431
41 치매(혈관성치매) [15] 풀옷 2008-03-05 3464
40 알츠하이머병(치매) [18] 풀옷 2008-03-05 3337
39 여성의 성 생활과 건강 풀옷 2007-10-04 3411
38 보혈약 풀옷 2007-05-01 3303
37 오래 살려면 적게 먹자 [16] 열린 2007-04-24 3435
36 건망증 열린 2007-04-19 3248
35 음식을 통한 건강 [17] 풀옷 2007-04-16 3581
34 건강한 생활 방법 [13] 풀옷 2007-04-16 3460
33 건강하게 사는 격언 [17] 열린 2007-04-12 3367
32 항노화 최고의 한약 중 하나 [1] 풀옷 2007-02-13 4718
31 요통체조 [6] 풀옷 2007-02-07 3297
» 호르몬제 과다복용 여성 하지 정맥류 [10] 풀옷 2006-09-21 3375
29 헬리코박터의 허와 실 풀옷 2006-09-21 2971
28 삼초(三焦)란? 풀옷 2006-06-30 4806
27 원기 [14] 풀옷 2006-06-30 3938
26 명문(命門) [13] 풀옷 2006-06-30 4749
25 양기(陽氣)란? [16] 풀옷 2006-06-30 3579
24 인체 에너지 군화(君火)와 상화(相火) [3] [7] 열린 2006-06-30 4679